간무사 노조 발기인 1117명...시도회 준비위 구성 완료
상태바
간무사 노조 발기인 1117명...시도회 준비위 구성 완료
  • 최수연 기자
  • 승인 2021.09.07 16: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조설립추진위, 워크숍 열고 경과보고...홍옥녀 간무협회장 참석해 응원

간호조무사 노조설립추진위원회(위원장 임도연, 이하 간무사노조추진위)는 지난 5일 비대면 줌 화상회의 방식으로 워크숍을 갖고 노조설립추진 관련 경과보고 및 향후 계획을 논의했다.

행사에는 간무사노조추진위원 및 전국 시도회 노조설립준비위 100여 명이 참석했으며, 대한간호조무사협회 홍옥녀 회장도 참석해 격려했다. 홍 회장은 “간호조무사 자존감을 높이고 간호조무사 권리를 스스로 지키기 위해서는 간호조무사 직종노조가 필요하다”며 “오늘 워크숍을 통해 간호조무사가 원하는 모습으로 발전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 중앙회가 함께 손잡고 최선을 다해 활동하겠다”라고 응원했다.

워크숍 참석자들은 성공회대학교 노동아카데미 주임교수이자 한울노동문제연구소 소장인 하종강 교수로부터 「한국 사회 ‘노동’ 바로 이해하기」 주제로 노조 관련 강의를 청취하며, 노조에 대한 이해를 높였다.

이후 간호조무사 노조설립추진 관련 경과보고가 이뤄졌다. 경과보고에 따르면 9월 1일 기준으로 노조 발기인이 1117명이 모집, 지난 7월 16일 기준으로 총 100명의 시도회별 노조설립준비위원회 구성이 완료됐다.

간무사노조추진위 관계자는 “이번 워크숍은 간호조무사 노조 설립을 위한 든든한 토대가 될 것”이라며 “탄탄하고 착실하게 준비하여 간호조무사 노조 설립이 반드시 성공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간무사노조추진위는 매월 발기인을 대상으로 카드뉴스를 발송할 예정이며, 지역별 순회간담회, 전체 발기인 전국 워크숍 등을 진행할 방침이다. 이와 함께 노조설립을 성공적으로 이끌어 교섭 및 단체 협약 전략을 수립하고, 간호조무사가 처해있는 열악한 노동환경을 개선할 수 있는 활동을 추진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