질병에서 자유롭고 건강한 사회 구축 "시너지"
상태바
질병에서 자유롭고 건강한 사회 구축 "시너지"
  • 박진옥 기자
  • 승인 2021.04.03 10: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려대의료원–사마리안퍼스코리아, 국제보건 상호협력 협약 체결
(왼쪽부터) 김영훈 의료원장-크리스토퍼 제임스 워크스 대표

고려대학교의료원(의무부총장 겸 의료원장 김영훈)은 지난 1일, 재단법인 사마리안퍼스코리아(대표 크리스토퍼 제임스 워크스)와 양해각서를 체결, 국제보건사업지원과 인적교류 등 다각적인 협력 관계를 구축하기로 했다. 또 바이오메디컬 분야의 학술협력, 양 기관의 발전과 우호증진을 위해 긴밀한 협력을 이어갈 예정이다.

이날 협약식에는 김영훈 의무부총장을 비롯한 고려대의료원 주요 보직자와 크리스토퍼 제임스 워크스를 비롯한 사마리안퍼스코리아 관계자들이 자리했다.

김영훈 의무부총장 겸 의료원장은 “고려대의료원은 사회적 의료기관으로서 역할과 책임을 다해왔다”면서 “고려대의료원의 의료역량과 사마리안퍼스의 국제 보건활동에 대한 경험이 만나 질병으로부터 자유롭고 건강한 사회를 만드는데 큰 시너지를 낼 것”이라고 기대했다.

크리스토퍼 제임스 워크스 대표는 “사마리안퍼스는 지난 50년간 개발도상국 및 재난현장에 다양한 분야의 의료진을 파견하고 있으며, 전 세계에 50개의 협력병원이 있다”면서 “고려대의료원과의 이번 협력을 통해 우수한 한국 의료 기술과 사마리안퍼스의 노하우가 전 세계에 선한 영향력을 펼치기를 바란다”며 소감을 밝혔다.

한편, 사마리안퍼스(Samaritan’s Purse)는 전세계 의료 봉사 활동 수행, 국제 위기 지원 등을 하면서 의료 및 경제 지원 등을 수행하는 비영리 국제구호단체이다. 아시아 최초 지부를 한국으로 정하고 재단법인 사마리안퍼스코리아를 설립, 더 많은 의료 및 경제 지원 활동을 이어나갈 것으로 예상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