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랜 기간 VAD 삽입 3세 환아 심장이식 "성공"
상태바
오랜 기간 VAD 삽입 3세 환아 심장이식 "성공"
  • 최수연 기자
  • 승인 2024.02.08 17: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주아 양, 1년 6개월 만에 수술받아...세브란스병원서 내일 퇴원
의료진과 주아 기념촬영 모습
의료진과 주아 기념촬영 모습

2022년 생후 7개월 때 심장이 확장하면서 기능이 저하되는 확장성 심근병증을 진단받은 김주아 양(3세)이 9일 세브란스병원에서 무사히 퇴원한다. 이번 설날은 주아 양 집에 온 가족이 모여 떡국을 먹는 특별한 연휴가 될 예정이다.

주아는 몸집의 몇 배나 되는 심실보조장치 바드(VAD)를 차고 1년 6개월 만에 심장이식을 받았다. 수술을 성공적으로 받은 주아는 우리나라에서 가장 오랜 기간 바드를 차고 심장이식을 기다렸던 환아로, 세브란스병원 식구들의 축하를 받았다.

한편, 아기상어의 열혈 팬으로도 알려진 주아와 환아들을 위해 세브란스병원에는 아기상어 공연팀이 방문해 화제가 되기도 했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