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려대 안산병원, '강원청소년동계올림픽' 의료지원 활동 성료
상태바
고려대 안산병원, '강원청소년동계올림픽' 의료지원 활동 성료
  • 이주영 기자
  • 승인 2024.02.08 10: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현장에 의료진을 파견한 고려대 안산병원이 11일간의 의료 지원 활동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고려대 안산병원 의료지원단은 지난달 18일부터 28일까지 알파인스키와 듀얼모굴 경기가 열리는 정선 베뉴에 의사와 간호사 등 의료진 32명을 파견했다.

응급의학과와 정형외과, 이비인후-두경부외과, 유방내분비외과, 가정의학과 등 다양한 분야 의료진으로 꾸려진 의료지원단은 대회 개막 하루 전부터 정선을 찾아 훈련에 참가하는 선수들과 코칭 스탭 등 300여 명을 진료했다. 이중 손가락 절단과 골절, 실신 등 중증 환자를 정선군립병원으로 신속히 이송시키는 등 응급 의료 체계 구축에도 힘을 보탰다.

24시간 운영되는 선수촌 내 의무실에서 간단한 외상 처치와 내과계적 질환 등에 대한 1차 진료 및 간호에 나섰고, 상급스키기술자가 참여할 수 있는 경기구역(FOP) 내에도 의료진을 파견하며, 경기 중 발생한 사고에 적극적으로 대처했다.

권순영 병원장은 "추운 날씨에도 대회 기간 큰 인명 사고 없이 성공적으로 대회를 마무리할 수 있도록 현장에서 노력해 주신 의료진분들께 감사드린다"라며, "고려대 안산병원은 앞으로도 사람 중심의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기 위해 의료진이 필요한 현장에 지원단 파견을 적극 검토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