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세브란스병원, 노인 불면증 환자에 '디지털 치료기기' 처방
상태바
용인세브란스병원, 노인 불면증 환자에 '디지털 치료기기' 처방
  • 이주영 기자
  • 승인 2024.02.07 13: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세대 의과대학 용인세브란스병원은 지난 1일 노인 불면증 환자를 대상으로 국내 1호 디지털 치료기기인 '솜즈(Somzz)'를 처방했다.

솜즈는 지난해 2월 식품의약품안전처의 품목 승인을 받은 디지털 치료기기로, 불면증의 최적 표준 치료인 인지행동치료를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에 구현했다. 기기는 전통적인 인지행동치료와 달리 언제 어디서든 환자 스스로 치료에 참여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해 치료 접근성을 획기적으로 끌어올렸다.

정신건강의학과 김우정 교수는 "디지털 치료기기는 수면제 복용으로 인한 노인 환자의 인지장애, 낙상 등의 사고 발생을 줄일 수 있는 안전한 대안"이라며, "개발된 디지털 치료기기가 노인에게 더 많이 쓰이려면 프로그램의 UX, UI가 노인 맞춤형으로도 제공돼야 한다"라고 말했다.

솜즈는 현재 용인세브란스병원과 세브란스병원, 서울대병원, 삼성서울병원, 고려대 안암병원, 원주세브란스기독병원에서 처방이 가능하다. 처방 대상은 3개월 이상의 만성 불면증 환자 중 소정의 연구 기준을 충족한 경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