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진제약, 2022년은 성과 창출 원년...자강불식(自强不息) 다짐
상태바
삼진제약, 2022년은 성과 창출 원년...자강불식(自强不息) 다짐
  • 최수연 기자
  • 승인 2022.01.04 11: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곡 연구센터 개소, 오송 공장 증축 준공 등 성장 인프라 확충

삼진제약(대표 장홍순, 최용주)은 2022년 임인년 새해 ‘자강불식(自强不息-스스로 단련해 위기에 흔들리지 않는다)’의 자세로 함께 노력할 것을 결의했다. 특히 끊임없는 기회 창출과 적극 실행하는 도전적인 자세를 통해 목표 달성과 더불어 새로운 시장 개척을 주문했다.

의약품 부문의 경우, 시장 환경에 부응하고 성장기반을 확보하기 위한 전략으로 항응고제 ‘리복사반’의 빠른 시장점유율 확대 및 지난해 도입한 Co-promotion 품목 성장에 핵심 역량 집중을 강조했다. 아울러 소비자 니즈 충족을 위해 ‘컨슈머헬스부문’ 프리미엄 건기식 ‘하루엔진’을 위시한 다양한 상품 출시와 ‘헬스케어부문’의 웨어러블 심전도 측정기기 ‘에스패치’의 안정적인 시장 안착 등 토탈헬스케어 기업 성장을 다짐했다.

연구개발 부문은 지난해 준공된 마곡 연구센터의 오픈이노베이션 협력 개발 전략을 발판 삼아 글로벌 혁신 신약과 원천기술 개발 등 새로운 성장동력 마련을 위해 총력을 기울이기로 했다. 이를 위해 연구센터는 중추적 역할 수행을 위한 연구개발 인프라 확장과 동시에 가시적인 연구성과도 창출될 수 있는 원년을 강조했다.

마지막으로 국내 화두로 떠오른 ESG 경영 실천에 대한 행보를 강조했다. 재무적인 성과뿐만 아니라 환경과 사회에 긍정적인 영향을 주는 ‘지속가능성’을 핵심 경쟁력으로 삼고 그에 따라 수반되는 규제사항들에 대해서도 적극 협력, 사회적 가치 창출에 힘쓸 계획이다.

삼진제약 장홍순, 최용주 대표이사는 “올 한해도 수많은 어려움이 있겠지만 임직원 모두가 새로운 각오로 도전에 임한다면 분명 한 단계 더 도약할 것이라고 믿는다. 우리 삼진제약의 성장을 위해 구성원 모두가 한마음 한 뜻으로 노력할 것”을 역설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