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공 어린이 재활 의료서비스 표준 선도
상태바
공공 어린이 재활 의료서비스 표준 선도
  • 박진옥 기자
  • 승인 2021.09.08 10: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재활병원-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 협약 체결
(왼쪽부터) 이지선-김성우 병원장
(왼쪽부터) 이지선-김성우 병원장

서울재활병원(병원장 이지선)과 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병원장 김성우)은 최근 업무협약을 체결, 공공어린이재활병원 역할을 제시하고 공공 어린이 재활 의료서비스 표준 선도에 앞장서기로 했다.

협약의 주요 내용은 ▲공공 어린이 재활병원 운영 체계 구축 ▲어린이 재활환자 진료 및 치료 연계 ▲어린이 재활 전문지식, 정보 및 자료 교류 ▲어린이 재활 연구 협력 및 전문 인력 교류 ▲권역 어린이 재활 관련 지역사회 데이터베이스 구축 ▲권역 어린이 재활 협의체 구성 및 네트워크 구축 등이다.

이지선 병원장은 “서울재활병원은 영유아-소아-청소년-청년에 이르는 장애아동의 생애주기별 재활 의료시스템을 적용하고 포괄적 재활 의료서비스를 지난 20여 년간 수행해 왔다”며 “전문적 재활 의료와 함께 교육 연계 서비스, 가족 지원 서비스, 지역사회 재활의 경험과 정보를 아낌없이 공유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이번 협약을 계기로 양 기관이 협력해 수도권 공공어린이재활병원의 네트워크 구축과 안정적인 재활 의료 시스템 정착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성우 병원장은 “일산병원은 그동안 어린이 재활 전문의료진과 전문 재활치료팀을 구성하고 다학제 협진 시스템 및 환자 맞춤형 치료 프로그램을 개발해왔으며, 경기서북부지역 최상의 어린이 재활 의료 인프라 구축으로 선도적인 어린이 재활병원 역할을 수행해왔다”며 “이번 협약으로 상호 간의 긴밀한 협력체계 구축을 통해 치료 경험과 노하우를 적극 공유하자”고 화답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