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동원 교수, 스포츠의학회 솔 연구상 수상
상태바
이동원 교수, 스포츠의학회 솔 연구상 수상
  • 최수연 기자
  • 승인 2021.03.30 11: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변형된 경경골 술식 이용 전방십자인대 재건술로 연구비 지원
이동원 교수
이동원 교수

이동원 건국대병원 정형외과 교수는 지난 28일, 대한스포츠의학회 제58차 춘계학술대회에서 솔 연구상을 수상했다.

수상연구 주제는 ‘변형된 경경골 술식을 이용한 해부학적 전방십자인대 재건술의 중기 결과(공동연구자: 한양대 명지병원 김진구 교수)’로, 이 교수는 수상과 함께 연구 과제 수행을 위한 연구비 1000만원을 지원받았다.

전방십자인대 손상은 젊은층에서 비교적 빈번히 발생하며 치료 후 재활까지 많은 시간이 소요되는 만큼 임상적 의미가 크다. 또 해부학적 재건술 및 이식건의 적절한 고정 등의 적절한 수술방법과 체계화된 재활, 운동 복귀 시의 다면적 평가 등이 일괄적으로 이뤄지는 게 중요하다.

이동원 교수는 “연구팀은 변형된 경경골 술식의 임상 결과, 전방십자인대 재건술 후 운동 복귀를 위한 평가들, 전방십자인대 재건술 후 기능 회복 정도 등에 대한 다양한 연구를 보고한 바 있다”며 “이를 토대로 변형된 경경골 술식의 중기 임상 결과를 종합적으로 분석해 보고한다면, 세계적으로 주목받는 연구 결과물이 나올 것”이라고 밝혔다.

이 교수는 스포츠 의학의 무릎 관절 분야에서 다수의 연구 논문을 발표했으며, 이를 인정받아 지난해 제12회 LG화학미래의학자상을 수상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