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득주 GC 상임고문, 첨단재생의료산업협회장 취임
상태바
이득주 GC 상임고문, 첨단재생의료산업협회장 취임
  • 이주영 기자
  • 승인 2024.02.02 13: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득주 GC 상임고문
이득주 GC 상임고문

사단법인 첨단재생의료산업협회(이하 CARM)는 지난 1일 열린 2024년 정기이사회에서 이득주 (주)녹십자홀딩스(GC) 상임고문을 회장으로 정식 선임했다.

CARM은 국내 재생의료 산업을 활성화하고 글로벌 재생의료 시장을 선도하기 위한 기업 중심의 단체로, 2016년 출범했으며, 지난 2022년 11월 보건복지부로부터 비영리 사단법인 설립을 인가받았다.

이 신임 회장은 연세대 의과대학교 졸업 후 미국 미네소타대학에서 보건학 석사, 고려대학교에서 의학 박사(미생물학) 학위를 취득했다. 이후 아주대의료원 대외협력실장 등을 거쳐 (주)녹십자셀 대표이사, (주)지씨셀 부회장을 역임하고, 현재는 GC 상임고문으로 재직 중이다.

또한 이 신임 회장은 2020년부터 지금까지 CARM에서 정책위원장직을 수행해왔다. CARM 정책위원회는 첨단재생바이오법 시행령과 첨단재생의료 안전 및 지원에 관한 규칙 제정 당시 의견을 개진했으며, 2022년 6월에는 첨단바이오의약품 장기추적조사와 관련해 식품의약품안전처에 의견서를 제출한 바 있다.

이 신임 회장은 "첨단재생바이오법에 대한 일부 개정안이 지난 2월 1일 국회를 통과해 세포치료, 유전자치료 등 첨단재생의료 시장에서 많은 변화가 예상되고 있다"라며, "국가 의료 발전과 국민 건강 증진을 위해 정책당국과 규제 개선 및 정책지원 효율화를 위해 적극 지원 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