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광준 교수 '부인과 초음파학' 도서 출간
상태바
김광준 교수 '부인과 초음파학' 도서 출간
  • 최수연 기자
  • 승인 2022.05.09 1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5년 만에 보완 개정판...대학병원 교수 총 21명 집필진 참여

국내 첫 부인과 초음파 교과서 출간 이후 15년 만에 변화된 내용을 보완한 개정판 '부인과 초음파학' 도서가 출간됐다.

중앙대학교병원(병원장 이한준) 산부인과 김광준 교수는 여러 연구기관을 통해 변경된 질환 분류 기준과 치료 가이드라인을 적용, 부인과초음파 분야를 비롯해 CT-MRI 부인과 적용 분야와 대표적 여성 질환인 갑상선과 유방질환 관련 내용 등을 다뤘다.

'부인과 초음파학'은 중앙대학병원 산부인과, 영상의학과 교수를 비롯해 유수의 대학병원 교수 총 21명이 집필진으로 참여했다.

임상의사 입장에서 환자 진료 시 골반에 국한되지 않고 복부 전체를 염두에 두고 초음파 검사를 시행할 수 있도록 복부초음파 내용도 추가, 부인과초음파를 처음 시작하는 의사뿐만 아니라 보다 포괄적인 초음파 검사 기술에 대해 알고 싶은 의사들에게도 도움이 되는 내용을 담았다.

대표 저자인 김광준 교수는 2001년 태아초음파 교과서를 시작으로, 산과초음파, 부인과초음파 및 태아 심장초음파학, 태아모니터링 등 10여 권의 초음파와 산과 관련 도서들을 단독 또는 주저로 저술하고 있다. 특히 세계적으로 인정받고 있는 이안도날드 국제초음파학교 한국지부 대표를 맡아 활발한 학술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