폐암 환자 정보 접근 및 치료환경 개선 웨비나
상태바
폐암 환자 정보 접근 및 치료환경 개선 웨비나
  • 박진옥 기자
  • 승인 2022.01.11 10: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암협회, 25일 공식 유튜브 채널서 생중계

대한암협회(회장 노동영)는 이달 25일 폐암 환자 정보 접근성 및 폐암 치료환경 개선을 위한 ‘아는 만큼 가까워지는 폐암 이야기(이하 아가폐)’ 유튜브 웨비나를 개최한다.

이번 웨비나는 암협회 창립 이래 처음으로 ‘폐암’ 환자를 위해 시작한 ‘아가폐 캠페인’ 일환으로, 폐암 환자들이 자신의 폐암에 대해 잘 알 수 있도록 독려하고 폐암 진단 및 치료 환경 개선을 위해 마련됐다.

노동영 회장을 비롯한 암협회 회원은 물론 삼성서울병원 혈액종양내과 안진석 교수, SBS 조동찬 의학전문기자, 폐암 환자 등 다양한 관계자들이 참여해 폐암 진단부터 치료까지 아우르는 심도 있는 논의를 펼친다. ▲폐암, 진단받다 ▲폐암, 치료하다 ▲폐암, 함께 살다 등 세 가지 주제를 중심으로 하는 토크 세션과 전 참여자들의 패널 토의 세션이 준비됐으며, 진행은 암협회 오유경 이사(前 KBS 아나운서)가 맡는다.

암협회는 아가폐 캠페인 첫 프로그램으로 국내 폐암 환자 대상 설문조사를 진행, 이번 웨비나에서 그 결과를 발표할 예정이다. 설문 조사는 폐암 진단 및 정보 획득, 치료 과정, 치료 환경 및 돌봄 지원 등에 대한 현황 파악을 위해 시행됐으며 약 290여명의 폐암 환자들이 참여했다.

웨비나는 암협회 공식 유튜브 채널인 ‘대한암협회’에서 생중계되며 폐암 환자 및 보호자, 국내 폐암 치료환경에 관심 있는 사람은 누구나 시청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