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뇨치료 ‘빌다글립틴’ 단일·복합제 전 함량 동시 출시
상태바
당뇨치료 ‘빌다글립틴’ 단일·복합제 전 함량 동시 출시
  • 박진옥 기자
  • 승인 2022.01.10 11: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미약품, 장기 복용 환자 부담 낮추고 건보 재정 절감 기대

한미약품이 DPP-4 억제제 계열 당뇨치료 성분인 ‘빌다글립틴’ 단일제와 모든 함량의 복합제 제품을 국내 제약사 최초로 단독 동시 출시했다.

한미약품(대표 우종수·권세창)은 당뇨병치료제 ‘빌다글정50mg(성분명 빌다글립틴염산염)’과 빌다글립틴에 또 다른 당뇨치료 성분인 ‘메트포르민’을 결합한 복합제 ‘빌다글메트정’ 3종(50/500mg, 50/850mg, 50/1000mg)을 출시했다고 10일 밝혔다.

빌다글립틴 성분 단일제와 메트포르민 복합제 전 함량 제품을 동시 출시하는 국내 제약기업은 한미약품이 유일하다.

한미약품은 “자사의 확고한 특허 경영 기조와 창의적이고 독창적인 제제 기술을 토대로 수입약을 대체할 수 있는 단일제와 복합제 전 함량을 국내 제약사 중 가장 먼저 출시하게 됐다”면서 “빌다글립틴의 물질 특허 연장 무효 소송에서 일부 승소해 특허 존속기간을 55일 앞당긴 덕에 전 함량 동시 출시가 가능했다”고 설명했다.

한미약품은 자체 합성 신규염 원료를 통해 빌다글립틴 성분의 수분 안정성을 개선했으며, 이를 토대로 기존 제품과 다르게 병 포장 형태로 제품을 출시했다. 또 단일제인 빌다글정은 기존 제품보다 정제 크기가 작아, 약국 조제와 환자 복약 편의성 향상도 기대된다.

특히 빌다글정, 빌다글메트정 모두 수입 의약품 대비 약가가 경제적이어서 국가 건강보험재정 절감 효과와 함께, 의약품을 장기 복용해야 하는 당뇨 환자들의 약값 부담도 크게 덜어줄 수 있다는 평가다.

DPP-4 억제제 계열 당뇨병치료제 중에서 빌다글립틴 성분은 우수한 혈당강하 효과와 함께 저혈당증 등 부작용 발현이 적어 의료진 처방 선호도가 높다. 빌다글립틴 성분은 HbA1c 강하 효과가 우수하며, ‘메트포르민’이 결합된 복합제는 ‘메트포르민’만으로 혈당이 조절되지 않은 환자에게 추가적인 혈당 감소 효과를 나타낸다.

특히 빌다글립틴과 메트포르민 복합제는 당뇨병 환자에서 조기 병용 치료의 우수한 효과가 입증됐다. 최근 연구에 따르면, 치료 초기부터 두 성분을 병용한 환자군과 초기에 메트포르민만을 복용한 환자군을 비교했을 때 초기 병용 환자군의 치료효과 유지 기간이 평균 2.2년 연장됐으며 치료 실패 위험은 49% 감소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