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다케다제약, 시각장애 아동 건강문해력 향상
상태바
한국다케다제약, 시각장애 아동 건강문해력 향상
  • 박진옥 기자
  • 승인 2021.11.23 13: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점자 건강도서 840권 및 촉각키트 252개 제작 전달

한국다케다제약(대표 문희석)은 지난 22일 국제구호개발 NGO 굿피플과 함께 한빛맹학교를 포함한 32곳 기관의 시각장애 학생들에게 점자 건강도서 840권 및 점자 촉각키트 252개를 제작, 전달하는 사회책임활동(CSR)을 펼쳤다.

사회적 거리두기 방역 지침에 따라 시각장애인에 대한 인식 교육과 함께 점자 건강도서 및 점자 촉각키트 제작이 지난 10월부터 50일에 걸쳐 비대면으로 진행됐다.

한국다케다제약 임직원 약 70명은 점자 건강도서 제작에 필요한 타이핑 활동을 진행하고, 시각장애 아동의 점자 훈련을 위해 DIY형 점자 촉각키트를 제작하며 정보 접근성이 취약한 시작장애 아동의 교육기회 확대와 건강문해력 향상을 위해 힘을 더했다.

문희석 대표는 “임직원들의 마음을 담아 제작된 점자 건강도서와 점자 촉각키트가 시각장애 아동들의 건강문해력 향상을 돕고 책을 통해 꿈을 키워가는 소중한 기회가 되길 바란다”며 “코로나 19로 대면 봉사활동이 어려운 상황이지만 각자의 자리에서 적극적으로 참여한 임직원들에게 감사하며, 앞으로도 한국다케다제약은 따뜻한 나눔을 전할 수 있는 다양한 활동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다케다제약은 ‘어릴 때부터의 건강 습관이 모두가 건강한 내일을 만든다’는 생각을 기반으로 어린이들의 건강문해력(Health Literacy)을 높이기 위해 주요 질환에 대한 건강 동화책을 발간하고 비영리단체 및 어린이 관련 기관 등에 지속적으로 기부해 왔다.

이번 사회 책임 활동을 통해 <주니야, 아빠를 부탁해>, <할머니의 까까통>, <이겨라 씽씽히어로>, <비타민 나라 요술 콩콩이>, <시간 나라의 비밀> <왕 할머니의 무지개> 등 총 6종의 건강 동화가 점자 라벨도서로 제작, 시각장애 아동들에게 전달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