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메딕스, 점안제 사업 역량 강화
상태바
휴메딕스, 점안제 사업 역량 강화
  • 박진옥 기자
  • 승인 2021.10.08 1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초저분자 HA’ DMF 등록…HA 원료 라인업 완성

휴메딕스가 신규 전략 사업인 점안제 사업 역량 강화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휴메딕스(대표 김진환)는 최근 식품의약품안전처에 독자적으로 개발한 초저분자 히알루론산나트륨(HA, 히알루론산)의 원료의약품(DMF) 등록을 완료했다고 8일 밝혔다.

휴메딕스가 원료의약품으로 등록한 ‘초저분자 히알루론산’은 주로 0.2% 이상의 고농도 점안제에 사용되는 원료다. 히알루론산의 물질적 특성에서 오는 단점을 보완, 수분유지능은 높이는 반면 점도를 낮춰 사용감이 개선됐다.

일반적으로 점안제에서 히알루론산 농도가 증가하면 수분유지능이 증진되는 장점이 있지만, 고분자인 물질적 특성 때문에 점도도 같이 증가해 안구에 자극을 주거나 눈을 깜빡일 때 끈적함, 뻑뻑한 느낌 등을 동반해 환자들의 불편을 초래했다.

휴메딕스는 히알루론산의 물질적 특성에서 오는 단점을 보완하기 위해 수분유지능은 높이고, 점도는 낮춰 사용감을 개선한 초저분자 히알루론산의 제조방법 개발에 성공했다.

휴메딕스는 초저분자 히알루론산 원료를 활용해 전략 사업으로 추진하고 있는 점안제 CMO 사업의 경쟁력을 높이고, 나아가 안과수술보조제, 관절주사제, 필러 등 활용 범위를 넓혀갈 계획이다. 특히, 기존의 고분자, 저분자 히알루론산과 복합해 수분감까지 자연스럽게 채워주는 미용성형용 필러 개발도 추진할 계획이다.

김진환 대표는 “기존의 고분자, 저분자에 더해 기술 난이도가 높은 초저분자 히알루론산까지 확보함으로써 휴메딕스의 히알루론산 제조, 생산 기술력을 다시금 입증했다”며 “점안제뿐 아니라 필러, 사업에 탄력이 붙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