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사평가원-칠레 보건감독청, 건강보험제도 공유
상태바
심사평가원-칠레 보건감독청, 건강보험제도 공유
  • 최수연 기자
  • 승인 2021.10.07 11: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건의료 지식과 경험 공유하고 향후 협력방안 논의

건강보험심사평가원(원장 김선민)은 지난 6일, 칠레 보건감독청과 ‘한국-칠레 건강보험제도 발전을 위한 화상세미나’를 열고 보건의료 지식과 경험을 공유했다.

이날 화상세미나는 주칠레대한민국대사관에 파견 중인 김혜진 보건복지부 국장이 제안해 성사된 것으로, 심사평가원-칠레 보건감독청 간 미래 협력 강화를 위해 개최됐다.

칠레 보건감독청의 파트리시오 페르난데스 청장과 심사평가원 김선민 원장 등 양 기관 최고 책임자가 참석해, 심사평가원의 기능과 역할 등을 소개하고, 질의응답 및 향후 협력방안을 논의하는 순서로 진행됐다.

특히 심사평가원은 칠레 보건감독청의 주 관심사인 ▲약제 급여등재 및 수가산정방법 ▲요양급여비용의 심사 ▲요양급여의 평가 등을 발표해 큰 관심을 끌었다.

김선민 심사평가원장은 “최근 칠레와 한국의 협력분야가 IT기술에 집중돼 있는데, 향후 상호협력을 통해 양 기관이 각 나라 보건시스템의 대표기관으로 성장하고 발전하길 희망한다”고 전했다.

회의에 참석한 주칠레대한민국대사관 김혜진 총영사는 “이번 화상세미나를 통해 양국 보건의료 분야의 협력이 더욱 공고해지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며 기대했으며 파트리시오 페르난데스 칠레보건감독청장은 “한국 심사평가원의 지식과 경험을 배워서 칠레 보건의료의 미래 전략과 계획 수립에 도움을 받고자 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심사평가원은 미주개발은행의 요청으로 중남미 국가의 가치기반 보건의료서비스 구매제도 정책 컨설팅 등을 수행 중이다. 이번 세미나를 계기로 연내 칠레 보건감독청과의 업무협약을 체결해 실질적인 정책 제안 등 상호협력을 지속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