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C, 비만대사외과 전문교육시설 지정
상태바
MIC, 비만대사외과 전문교육시설 지정
  • 최수연 기자
  • 승인 2021.09.15 10: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만대사외과학회-메드트로닉코리아 MOU...의료인 교육 허브 역할 수행

‘메드트로닉 이노베이션 센터(Medtronic Innovation Center, 이하 MIC)’가 국내 비만대사외과 전문교육시설로 지정됐다.

메드트로닉코리아와 대한비만대사외과학회는 국내외 의료인의 술기 향상 및 의학 발전을 위해 지난 10일, 상호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체결식에는 대한비만대사외과학회 안수민 회장, 이혁준 총무이사, 김종한 교육연수위원장과 메드트로닉 김재필 상무, 김현수 이사, 여인섭 부장 등이 참석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의료진의 비만대사 부문 외과 수술 실습과 치료법 습득 기회를 늘려 의료 수준 향상 목적으로 체결됐다. 올해 3월, 양 기관이 체결한 ‘고도비만 및 비만형 당뇨 질환 인식 개선 캠페인’ 업무협약에 이어 두 번째 협업이다.

양 기관은 업무협약에 따라 ▲외과 의료인 교육훈련 프로그램 운영 ▲비만대사수술 술기 교육 ▲관련 의료기술 및 최신지견 공유 등으로써 MIC의 첨단 시설을 활용, 성공적인 의료진 프로그램을 기획·운영하기로 합의했다.

비만대사외과학회 안수민 회장은 “고도비만과 비만형 당뇨 치료, 비만대사수술에 대한 관심이 높아질수록 가장 근본이 되어야 하는 것은 의료인의 이해와 전문성”이라며 “메드트로닉의 혁신적인 의료기술교육센터(MIC)와 함께 의료인 교육 향상과 고도비만 치료 부문 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메드트로닉코리아 김재필 교육훈련(T&E) 상무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메드트로닉 이노베이션 센터(MIC)가 학회와 함께 국내 비만대사수술 술기 및 의학 발전에 일조할 수 있어 기쁘다”며 “메드트로닉은 앞으로도 변함없이 환자의 건강한 삶을 위한 혁신적인 의료기기 개발과 연구, 교육 지원에 매진하겠다”라고 전했다.

한편, 비만대사외과 전문교육시설로 지정된 메드트로닉 이노베이션 센터(MIC)는 지난 2013년 충북 오송 첨단의료복합단지에 문을 연 국내 최초 의료기기 연구개발 및 의료술기교육센터다. MIC는 폭넓은 네트워크 시스템을 바탕으로 국내외 의료진 교육의 허브 역할을 수행하며 국내외 의료기술 발전에 기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