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대의료원, 의료인공지능 기술사업화 주력
상태바
고대의료원, 의료인공지능 기술사업화 주력
  • 박진옥 기자
  • 승인 2021.07.22 10: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학협력단-휴이노 MOU 체결...웨어러블 디바이스 정확성 향상도
(왼쪽부터) 김병조 단장-길영준 대표​
(왼쪽부터) 김병조 단장-길영준 대표​

고려대학교 의료원산학협력단(단장 김병조)은 지난 20일, 원격 모니터링 의료솔루션 개발 기업 ㈜휴이노와 업무협약을 체결, 의료인공지능 기술사업화에 공동 노력키로 했다.

양 기관은 유기적인 상호협력관계를 바탕으로 병원 내 임상데이터를 활용한 인공지능 기술 개발 및 인공지능 기반 의료기기 상용화를 위한 임상시험 등의 분야 공동 협력에 합의했다.

특히, 과학기술정보통신부 ICT 규제 샌드박스 1호로 지정된 휴이노의 손목시계형과 패치형 심전도 측정기, 인공지능 심전도 분석 소프트웨어 등 웨어러블 디바이스의 정확성 향상을 위한 다각적인 노력을 이어가기로 했다.

김병조 고려대학교 의료원산학협력단장은 “휴이노와 협력이 매우 기대된다”면서, “병원이 가진 임상데이터를 활용해 어떻게 국민건강을 향상시키고 삶의 질을 높일 것인지에 대한 답을 함께 찾아갈 것”이라며 기대감을 표했다.

길영준 휴이노 대표는 “이번 고려대와의 협약을 통해 병원에서 생성되는 임상 데이터를 적시에 활용해 의미있는 의료 인공지능 기술을 상용화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