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근당 KIDS HOPERA’로 어린이에 희망 전달
상태바
‘종근당 KIDS HOPERA’로 어린이에 희망 전달
  • 박진옥 기자
  • 승인 2021.05.04 1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일 세종문화회관 S시어터서 공연…의료·방역관계자 가족 및 일반 시민 초청

종근당홀딩스(대표 김태영)는 지난 1~2일, 서울 세종문화회관 S시어터에서 ‘종근당 KIDS HOPERA(HOPE+OPERA)’ 공연을 선보였다.

종근당 KIDS HOPERA는 어린이들을 위해 진행하는 오페라 공연의 새로운 이름으로, 희망을 의미하는 ‘HOPE’와 ‘OPERA’ 두 단어를 결합해 어린이들에게 희망을 전달한다는 의미를 담았다.

이번 공연은 어린이날을 맞아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공연을 선물하기 위해 마련됐다. 하루 3회 일정으로, 오전 11시 <안녕? 딸꾹!>, 오후 2시 30분 <수리수리 도레미>, 오후 5시 <칙칙폭폭 씽씽>을 공연했다.

종근당홀딩스는 1일 공연에는 의료·방역 현장 최전선에서 고군분투하는 의료진과 가족들, 한부모 가족들을 초청했다. 2일 공연은 세종문화회관 ‘온쉼표’ 홈페이지를 통해 사전 신청을 받아 가족단위 시민들에게 관람기회를 제공했다.

이번 공연에는 오페라 <카르멘>의 ‘투우사의 노래’, <마술피리>의 ‘밤의 여왕의 아리아’, <라 트라비아타>의 ‘축배의 노래’ 등의 오페라 명곡들을 어린이들의 눈높이에 맞게 각색해 들려줬다.

특히 노래대회, 발성 연습, 마술쇼, 초성 놀이 등 어린이들이 공연에 참여하며 즐길 수 있도록 오감만족 예술 체험 프로그램을 준비했으며, 지난 10년간 종근당 키즈오페라 공연 모습을 담은 포토전시월과 <칙칙폭폭 씽씽>의 희망역을 배경으로 한 포토존 등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했다.

종근당홀딩스 관계자는 “이번 공연은 정부 방역지침에 따라 좌석간 거리두기를 적용하고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하며 진행됐다”며 “하루빨리 코로나19가 종식돼 전국 곳곳에서 종근당 KIDS HOPERA공연을 선보이고 싶다”고 말했다.

한편 종근당홀딩스는 2011년부터 투병 중인 어린이들을 위해 전국 병원을 찾아 ‘키즈오페라’ 프로그램을 진행해 왔다. 올해는 ‘종근당 KIDS HOPERA’로 프로그램을 변경해 어린이들을 위한 공연을 이어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