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즈톡스’ 상지근육 경직 치료 적응증 확대 추진
상태바
‘리즈톡스’ 상지근육 경직 치료 적응증 확대 추진
  • 박진옥 기자
  • 승인 2021.05.04 09: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효과·안전성 입증 임상 3상 IND 제출...2023년 획득 목표

휴온스바이오파마(대표 김영목)는 최근 식품의약품안전처에 보툴리눔 톡신 ‘리즈톡스(수출명 휴톡스)’의 ‘뇌졸중 후 상지근육 경직 치료’에 대한 국내 임상 3상 시험계획(IND)을 제출했다.

휴온스바이오파마는 지난해 11월 성공적으로 마친 임상 1상을 바탕으로 바로 3상으로 진입할 계획이다. 이번 임상을 통해 뇌졸중 후 상지근육 경직이 확인된 성인을 대상으로 ‘리즈톡스’의 근긴장도 완화 치료 효과와 안전성을 확인할 계획이다. 적응증 획득 예상 시점은 오는 2023년이다.

리즈톡스는 현재 미간주름, 눈가주름 개선 등 미용 영역 적응증을 보유하고 있다. 치료 영역으로는 뇌졸중 후 상지근육 경직 치료뿐 아니라 양성교근비대증에 대한 임상 2상이 진행 중이다.

현재 전 세계 보툴리눔 톡신 시장은 약 5~7조원 규모로 추정된다. 주름 개선으로 대표되는 미용 영역과 눈꺼풀 경련, 사시증, 다한증, 뇌졸중 후 근육강직 등에 쓰이는 치료 영역으로 나뉘어 있다. 국내 치료용 보툴리눔 톡신 시장은 규모가 작지만 광범위하고 많은 용량이 투여되는 만큼 성장세가 가파르고, 잠재력 또한 큰 시장으로 주목을 받고 있다.

김영목 대표는 “지난해 임상 1상을 통해 뇌졸중 후 상지근육 경직 완화 치료 효과 및 안전성에 대한 유효 데이터가 확보돼 임상 3상 IND를 제출했다”며 “임상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해 리즈톡스의 사용 범위를 치료 영역으로 넓혀 경쟁력을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휴온스바이오파마는 휴온스그룹의 보툴리눔 톡신 등 바이오 사업들 담당하고 있는 법인이다. 올해 4월 휴온스글로벌로부터 보툴리눔 톡신 사업 부문이 물적분할돼 설립됐다. 강화된 전문성을 바탕으로 리즈톡스(수출명 휴톡스) 적응증 확대와 해외 시장 진출에 진력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