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오츠카제약, 라오스 교육환경 개선 박차
상태바
한국오츠카제약, 라오스 교육환경 개선 박차
  • 최수연 기자
  • 승인 2021.04.29 13: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아대책과 협약 체결...나쌍텅 초등학교 건축 및 운영지원 사업 전개
(왼쪽부터) 기아대책 서경석 대표, 한국오츠카제약 경영지원부문 홍승창 이사
(왼쪽부터) 기아대책 서경석 대표, 한국오츠카제약 경영지원부문 홍승창 이사

한국오츠카제약(대표 문성호)은 지난 27일 국제구호단체 기아대책과 '라오스 나쌍텅 초등학교 건축 및 운영지원 사업'에 대한 사회공헌활동 협약을 체결했다.

한국오츠카제약은 라오스 비엔티안에 위치한 나쌍텅 초등학교의 교실 신축과 교육용 기자재 등을 후원한다.

흙바닥 위에 나무로 지어진 나쌍텅 초등학교는 부족한 교실과 열악한 환경으로 원활한 수업 진행이 어려울 뿐 아니라 우기에는 누수로 인해 흙탕물로 변해버리는 교실과 비위생적인 환경으로 수인성 질병에 노출될 수밖에 없었다.

앞으로 6개월간 진행될 교육환경 개선사업을 통해 교실 부족으로 학업에 제한을 받는 아이들에게 안정적인 학습공간과 수인성 질병을 예방할 수 있는 위생적인 교육환경을 제공한다.

2017년 캄보디아 쁘롬초등학교 신축에 이어 이번 두 번째 개도국 교육후원사업은 한국오츠카제약 역삼동 본사 사옥에서 운영되는 사내 카페테리아 ‘샘물홀’의 운영수익금으로 기부된다.

샘물홀은 단순히 질 좋은 음료를 저렴한 가격에 제공하는 직원 복지를 위한 공간만이 아니라 이 곳의 운영수익금 전액은 물부족 국가의 식수지원사업과 개도국 어린이들을 위한 교육후원사업을 위해 사용된다.

샘물홀이 문을 연 2010년부터 지금까지 캄보디아, 인도네시아, 스리랑카 등 물부족 국가에 106개의 우물과 물탱크 등을 후원, 이들은 깨끗하고 안전한 물을 사용할 수 있게 됐다. 올해 5월부터는 라오스 비엔티안 지역에 관정우물과 물탱크 타워, 공동 수도전을 설치하는 107번째 식수지원사업이 진행될 예정이다

​한편, 한국오츠카제약은 기업의 이윤을 사회에 환원하고 한국 사회에 기여하는 기업의 사명을 다하기 위해 사회공헌활동단 ‘오선지’(오츠카 선행 지킴이)를 발족, 다양한 봉사활동과 기부활동, 보건캠페인 등을 전개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