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년 의료질 평가 시 ‘경력간호사’ 산정기준 강화
상태바
내년 의료질 평가 시 ‘경력간호사’ 산정기준 강화
  • 최수연 기자
  • 승인 2021.04.08 16: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년 이상 간호사에 1.5배 적용...숙련된 간호사 확보 유도

내년부터 의료질 평가에서 경력 간호사를 많이 채용하는 의료기관은 지원금을 더 받게 된다.

보건복지부는 의료기관 대상 의료 질 평가 시 ‘입원환자 당 간호사 수 및 경력간호사 비율’조항을 ‘입원환자 당 간호사 수’로 변경하고 3년 이상 경력을 가진 간호사는 1.5배 가산해 적용하는 내용의‘의료 질평가 지원금 산정을 위한 기준’을 최근 고시했다. 의료기관들의 숙련된 간호사확보를 위한 조치다.

간호협회는 “현장 간호사가 많으면 환자 사망률, 재입원률, 재원기간, 중환자실 입원, 감염관련 문제, 욕창 및 낙상이 줄어든다는 많은 연구결과가 있듯이 정부의 이번 조치로 현장 간호사가 병원을 떠나지 않는데 도움을 줄 것”이라고 기대했다.

이어 “이번 고시 개정안은 환자 안전 및 간호서비스의 질적 향상을 위해 의료기관들이 숙련된 간호사들을 더 많이 채용하도록 한 조치로 환영한다”며 “의료기관에 경력간호사 수가 적으면 의료의 질이 위협받을 수 있으므로 지표명에도 경력간호사를 반드시 명시해 줄 것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