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비케어, 포스트 코로나 시대 병·의원 청사진 제시
상태바
유비케어, 포스트 코로나 시대 병·의원 청사진 제시
  • 최수연 기자
  • 승인 2021.03.17 12: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사랑 신진료실과 위차트 시연...신규 방사선 진단기기도 선보여

유비케어(대표 이상경)는 의료기기·병원설비 전시회 KIMES 2021에 참가해 다양한 디지털 헬스케어 제품을 선보인다. 특히 올해는 지속적인 R&D 투자를 통해 개발한 ‘의사랑 신진료실’과 ‘위차트(Wi chart)’등 신제품을 공개한다.

유비케어의 전자의무기록(EMR) ‘의사랑’을 기반으로 하는 ‘의사랑 신진료실’은 진료 형태별 맞춤형 UI를 구성할 수 있어 사용자의 EMR 활용 편의성을 강화했다. 클라우드 EMR인 ‘위차트’는 유비케어의 강점인 보험 청구 기능에 진료 일정 및 환자 관리 기능을 통합 제공해 병·의원 운영 업무 효율성을 증대시킬 수 있다.

정식 출시 예정인 ‘의사랑 신진료실’과 ‘위차트’는 이번 KIMES에서 시연을 보이고 제품 관련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할 예정이다.

아울러 신규 방사선 진단기기도 선보인다. 유비케어는 지난 2018년 출시한 UX멤버십(X-ray, DR(X-ray검출기), PACS 구매 프로그램)에 ‘XPLUS 35’ C-arm을 추가해 엑스레이실 올인원 솔루션을 완성했다.

더불어, LG전자의 유무선 겸용 DR도 추가하며 방사선 진단기기 제품을 새롭게 라인업 했다. 엑스레이실 올인원 솔루션과 신제품은 이번 전시 부스에서 확인할 수 있다.

올해는 자회사 ‘헥톤프로젝트(구 브레인헬스케어)’와 관계사 ‘비브로스’도 참여한다. 병원 EMR 점유율 1위 기업인 ‘헥톤프로젝트’는 리뉴얼 된 ‘닥터스’와 비대면 결제 서비스 ‘닥터스PAY’, 태블릿용 환자 동의 솔루션 ‘닥터스SIGN’, 의료기관인증평가 지원 솔루션 ‘닥터스QPS’ 등 신규 서비스 3종 및 실버케어 플랫폼 ‘또하나의가족’을 소개한다.

‘또하나의가족’은 지역별 요양시설의 다양한 정보를 제공하는 플랫폼으로, 궁금한 사항을 확인할 수 있는 지식검색 기능을 갖추고 있다. 이와 함께, 직접 시설을 방문하지 않고 내부를 둘러볼 수 있는 360도 파노라마도 강점이다.

이외에도, 비대면 결제 기능을 새롭게 탑재한 비브로스의 모바일 헬스케어 플랫폼 ‘똑닥’과 접수, 수납, 처방전 및 보험 서류 출력이 지원되는 ‘무인 키오스크’ 등을 이번 행사에서 선보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