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자력의학원, 반려동물 헬스케어 기술 개발 박차
상태바
원자력의학원, 반려동물 헬스케어 기술 개발 박차
  • 최수연 기자
  • 승인 2020.11.19 14: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의학 지식 기반 바이오 컨설팅 전문기업 노터스와 협약 체결
(왼쪽부터) 김미숙 원장-정인성 대표
(왼쪽부터) 김미숙 원장-정인성 대표

한국원자력의학원(원장 김미숙)은 19일, 수의학 지식 기반의 바이오 컨설팅 전문기업 ㈜노터스(대표 정인성)와 반려동물 헬스케어 기술 개발을 위한 상호 협력 협약을 체결했다.

이들 기관은 방사선의학 기술과 동물 바이오 기술을 융합한 신의생명 기술을 기반으로 동물 헬스케어 분야를 선도하는 첨단 방사선 의생명 기술 연구를 공동으로 수행할 계획이다.

협약의 주요 합의사항은 ▲동물 정밀 진단 및 치료용 방사성의약품 신약 연구, ▲인간 진단·치료제 응용 의생명 연구, ▲전문인력 상호 교류 및 학술연구 환경 조성, ▲관련 장비 활용 등 인프라 제공이다.

김미숙 원장은“사람과 더불어 살아가는 가족이나 친구라는 인식이 확산되면서 반려동물을 키우는 가정이 늘고 있다”며 “기존 방사성의약품 개발 기술을 토대로 다양한 동물용 방사성의약품을 개발해 상용화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