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형래·오승준 교수 보건복지부 장관상 수상
상태바
이형래·오승준 교수 보건복지부 장관상 수상
  • 박진옥 기자
  • 승인 2020.10.08 10: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의학 발전과 국민 건강증진에 더욱 헌신” 다짐
(왼쪽부터) 이형래 강동경희대병원장, 오승준 경희의료원 의료협력본부장
(왼쪽부터) 이형래 강동경희대병원장, 오승준 경희의료원 의료협력본부장

이형래 강동경희대병원장과 오승준 경희의료원 의료협력본부장은 지난 6일, 대한의학회 창립 54주년 기념식에서 보건복지부 장관상을 수상했다.

이형래 강동경희대병원장(강동경희대병원 비뇨의학과)은 대한의학회 홍보이사 겸 대변인으로서 학술대회가 성공적으로 개최될 수 있도록 훌륭한 가교역할을 수행하고 이를 통해 의학 학문 발전에 기여한 점을 인정받아 수상했다.

이형래 강동경희대병원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지금 이 순간에도 고생하고 있는 모든 의료진에게 공을 돌린다”며 “계속해서 업무 효율성을 제고하고 학회 간 활발한 교류를 할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하여 국내 의료 품질 발전을 통한 국민 건강증진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오승준 경희의료원 의료협력본부장(경희대병원 내분비내과)은 대한의학회 기획조정이사로서 맡은 바 임무를 성실히 수행하며 대한의학회 산하 188개 회원학회의 업무 선진화 및 상호 교류를 위해 헌신·봉사한 공을 인정받아 수상했다.

오승준 경희의료원 의료협력본부장은 ”급변하는 의료 환경과 코로나19 팬데믹 등 여러 악조건 속에서 국민 건강증진을 위해 맡은 바 최선을 다하고 있는 모든 의료진들에게 수상의 영광을 돌린다“며 ”앞으로도 회원학회 간의 상호교류가 더욱 활발해질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며 한국의 우수한 의학을 널리 알리는데 힘쓰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