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원제약, 이웃과 함께 하는 아름다운 동행 "대원하모니"
상태바

대원제약, 이웃과 함께 하는 아름다운 동행 "대원하모니"

  • 최수연 기자
  • 승인 2024.06.12 09: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14회 정기연주회 성료...직원 간 유대와 소통·이웃에 사랑 전해

대원제약(대표 백승열) 임직원 합창단 ‘대원하모니’의 제14회 정기연주회가 11일 저녁 서울 송파 롯데콘서트홀에서 열렸다.

2007년 창단된 대원하모니는 합창을 통해 삶의 활력을 느끼며 직원 간 유대와 소통의 장을 만들고, 문화 봉사를 통해 이웃에게 사랑을 전하기 위해 매년 정기연주회를 개최해 왔다.

정기연주회는 지난 2013년부터 ‘하트-하트재단(이사장 신인숙)의 발달장애인 오케스트라 ‘하트하트오케스트라’와 합동 공연으로 진행된다.

하트-하트재단은 가난, 질병, 장애 등의 이유로 고통받는 이들을 위해 국내외를 대상으로 보건, 교육, 재활 등 다양한 복지 사업을 추진하는 사회복지단체다. 또 발달장애인들의 자립과 문화 예술 분야 지원을 위해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과 장학 제도를 운영함으로써 발달장애인들에 대한 인식 개선에 앞장서고 있다.

공연 시작에 앞서 대원제약의 대표 제품인 짜 먹는 감기약 ‘콜대원‘의 모델이자 영화 ‘범죄도시‘의 ‘장이수’ 역할로 사랑받고 있는 배우 박지환이 공연장을 찾았다. 박지환은 평소 클래식에 대한 자신의 애정을 담은 축하 인사를 전했다.

피아니스트이자 방송인으로 종횡무진 활약하고 있는 다니엘 린데만의 사회로 진행된 이날 공연은 김철환의 지휘와 유은정의 반주에 맞춰 대원하모니의 ‘O LOVE‘, ‘담쟁이‘ 무대로 막을 올렸다.

특별 게스트로 자리를 빛내준 뮤지컬 배우이자 팝페라 가수 송은혜는 ‘아름다운 나라‘, ’황금별’ 등을 불러 관객을 감동으로 이끌었다.

하트하트오케스트라는 안두현의 지휘에 따라 ‘드보르작 교향곡 8번 4악장’과 ’라데츠키 행진곡’ 등을 선보였으며, 대원하모니와 함께 ’Neapolis’와 ’봄이 와도’로 마지막 무대를 장식했다.

대원하모니는 공연 수익금을 매년 전액 기부해 왔으며, 올해도 수익금과 후원금 전액을 하트-하트재단에 기부할 예정이다.

대원하모니 단장 백인환 대원제약 사장은 “하트하트오케스트라와 10년 넘게 합을 맞추고 서로가 성장하는 모습을 지켜보며 아름다운 동행에 대해 다시 한번 생각하게 됐다. 대원제약이 약을 통해 환자들에게 감동을 선사하듯, 이번 공연이 사람들의 마음에 감동을 선사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