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의과학연구소, 원스톱 마약검사 체계 구축
상태바

서울의과학연구소, 원스톱 마약검사 체계 구축

  • 최수연 기자
  • 승인 2024.06.10 11: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검사 전문기관 최초 마약 선별검사와 확진검사 동시 진행

SCL(재단법인 서울의과학연구소)은 국내 검사 전문기관 최초로 마약 선별검사와 확진검사를 동시에 진행할 수 있는 '원스톱' 검사 체계를 갖추고 본격적인 서비스에 돌입한다. 마약 선별검사 검체를 그대로 확진검사로 이어가는 'Non-stop 프로세스'를 구축, 신속하고 정확한 검사가 가능하다.

7월부터 병무청 입영대상자에 대한 마약 6종(코카인, 아편, 대마, 필로폰, 엑스터시, 케타민) 검사가, 내년부터는 경찰공무원 신체검사 시에도 마약검사가 의무화됨에 따라 SCL은 선제적으로 마약검사 체계를 마련했다.

SCL은 2023년부터 치료적 약물농도 검사(TDM, Therapeutic Drug Monitoring) 응급 시스템을 도입하고 장기이식 등 빠른 결과보고가 필요한 환자들을 위해 주요 약물 검사를 당일 시행, 당일 보고해왔다. 이번 마약 확진 검사까지 추가, 검사 및 진료 현장에서 더욱 신속한 의료서비스 제공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

SCL 이미경 원장(진단검사 부문장)은 "시의적절하게 마약검사 체계를 갖추게 되었다. 이에 국민 건강과 사회 안전을 위해 검사의 전문성과 신뢰성을 높이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