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대병원, '온드림 희귀질환 공동 심포지엄' 개최
상태바

서울대병원, '온드림 희귀질환 공동 심포지엄' 개최

  • 이주영 기자
  • 승인 2024.06.07 12: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희귀질환 분야 최신 의료지식과 정책 현황 공유하는 공개강좌 마련

서울대병원 희귀질환센터는 오는 14일 오후 2시부터 어린이병원 제일제당홀에서 '온드림 희귀질환 공동 심포지엄'을 개최한다.

이번 심포지엄은 일반인들도 알기 쉽게 의료 지식과 정책 동향을 전달하고자 '환자와 보호자가 함께하는 희귀질환 한 걸음 더 나아가기'를 주제로 마련됐다. 채종희 센터장이 좌장을 맡아 다양한 공개강좌와 질의응답 및 토의 세션이 진행될 예정이다.

특히 공개강좌는 서울대병원 임상유전체의학과 및 한국희귀·난치성질환연합회 소속 전문가들이 직접 진행하며, 희귀질환 치료와 관리에 대한 최신 지식뿐 아니라 산업 및 정책 흐름에 대해 참석자들의 이해를 높일 수 있도록 폭넓게 구성됐다.

△희귀질환은 다 유전이 되나요?(소아청소년과 이승복 교수) △희귀질환 치료제는 어떻게 만들어지나요?(소아청소년과 김수연 교수) △희귀질환 지원실태 및 정책요구 방향(한국희귀·난치성질환연합회 김진아 사무국장) △희귀질환 관리 지원사의 필요성과 제도화 방안(공공진료센터 권용진 교수), 이상 4가지 주제로 강좌가 진행될 예정이다.

채종희 센터장은 "이번 심포지엄은 희귀질환 환자와 가족들이 의료진과 직접 소통하면서 평소 필요로 했던 지식과 정보를 획득하는 기회가 될 것"이라며, "환자와 가족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지속적으로 제공하기 위해 연속성 있는 프로그램으로 자리매김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이번 심포지엄은 희망하는 환자·보호자 및 관련 종사자 누구나 참석할 수 있으며 등록비는 무료다. 13일까지 온라인으로 사전 등록을 받으며, 이후 현장등록도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