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성혁 교수, '응급실 특화 AI기반 임상지원시스템 개발 사업' 주관
상태바

최성혁 교수, '응급실 특화 AI기반 임상지원시스템 개발 사업' 주관

  • 이주영 기자
  • 승인 2024.05.13 09: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려대 구로병원 응급의학과 최성혁 교수
고려대 구로병원 응급의학과 최성혁 교수

고려대 구로병원이 보건복지부의 '응급실 특화 AI기반 임상지원시스템 개발 사업 - 심뇌혈관질환 및 응급실 운영 의사결정지원 사업'을 주관한다.

'응급실 특화 AI기반 임상지원시스템 개발 사업'은 AI 기술을 기반으로 응급의료 시스템을 혁신하고, 실제 응급의료 현장의 미충족 수요를 해결하고자 보건복지부가 추진하는 사업이다.

공모한 사업 5개 중 고려대 구로병원 응급의학과 최성혁 교수는 '심뇌혈관질환 및 응급실 운영 의사결정지원 사업' 주관책임을 맡았으며, 본 사업은 올해부터 2028년까지 5년간 총 45억 6천만 원을 지원받아 진행될 예정이다.

최 교수는 "심뇌혈관질환은 사망률이 높고 골든타임이 매우 짧으므로 환자 내원 시 질환 조기 인지와 예후 예측이 중요"하다며, "AI 기반 심뇌혈관질환 모델을 개발해 신속하게 환자상태를 진단하고 치료 가이드라인을 제시함으로써 환자 예후 향상에 기여하고 나아가 사회경제적 비용을 감소시키고자 한다"라고 연구 목표를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