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두건 교수팀, 대한남성과학회 '최우수구연상' 수상
상태바

문두건 교수팀, 대한남성과학회 '최우수구연상' 수상

  • 이주영 기자
  • 승인 2024.04.03 09: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려대 구로병원 비뇨의학과 문두건 교수(오른쪽)
고려대 구로병원 비뇨의학과 문두건 교수(오른쪽)

고려대 구로병원 비뇨의학과 문두건 교수 연구팀(비뇨의학과 문두건, 조선범, 안순태)이 지난달 30일 열린 '대한남성과학회 41차 학술대회'에서 '최우수구연상'을 수상했다.

연구팀은 '변형한 격자 절개 및 콜라겐 플리스를 활용한 음경백막 봉합방식을 적용한 페이로니병 수술 추적관찰(Mid-term follow-up after modified grid incision and sealing with Collagen Fleece for treatment of Peyronie’s disease)'이라는 주제의 연구 결과를 발표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문 교수는 "음경백막의 결절로 인한 페이로니병 환자에서 길이단축과 변형이 심한 경우에는 수술 치료효과가 낮았으나, 변형한 격자 절개 수술법 시행 후 3-5년간 추적한 결과 심한 변형과 길이단축도 회복되었고 환자만족도도 높았다"라며, "앞으로도 아·태성의학회 회장 및 아시아 음경수술학회 회장으로서 심각한 음경 요도기형손상 환자에 적합한 수술치료법의 개발을 위한 다양한 연구를 진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