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무협, 이낙연 새로운미래 대표와 정책 간담
상태바

간무협, 이낙연 새로운미래 대표와 정책 간담

  • 최수연 기자
  • 승인 2024.02.21 17: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간호조무사협회(회장 곽지연)는 지난 20일 ‘새로운미래’ 이낙연 대표와 함께 현안 관련 정책 간담회를 열고 간호조무사들이 겪고 있는 고충과 문제를 호소, 간호인력으로서 당당하게 업무를 수행할 수 있는 환경 조성 마련을 요청했다.

간무협은 간호조무사의 차별 해소를 위해 ▲간호조무사 국가시험 응시자격 학력제한 폐지 ▲대한간호조무사협회 법정단체 인정을 건의했으며, 초고령사회를 맞아 일차의료 및 지역사회에서 간호조무사의 역할 확대를 위해 ▲일차의료 및 지역사회 보건의료정책사업에 간호조무사 활용 ▲지역사회 건강돌봄체계 구축을 위한 통합방문간호센터 설치 필요성을 제안하는 한편 간호조무사 처우개선을 위해서는 ▲간호조무사 대체인력지원사업 추진 ▲병원급 의료기관 간호조무사 정원 기준 마련이 꼭 이뤄져야 한다고 강조했다.

곽지연 회장은 “90만 간호조무사 목소리를 듣기 위해 바쁘신데도 불구하고 협회에 방문해주셔서 감사하다. 간호조무사는 엄연히 간호인력의 한 축임에도 불구하고 유독 차별받고 있다. 간호조무사에 대한 차별은 반드시 해결되어야 한다”고 호소했다.

이낙연 대표는 “간호조무사가 겪고 있는 문제들이 몇십 년째 해결되지 못하고 있는 부분에 대해 부끄럽게 생각한다. 좋은 의견 많이 듣고 숙제를 가득 가져가겠다”라고 인사하며 간호조무사를 비롯해 우리 사회 약자들에게 도움을 줄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을 약속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