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릉아산병원, '검사실 자동화 시스템' 구축
상태바

강릉아산병원, '검사실 자동화 시스템' 구축

  • 이주영 기자
  • 승인 2023.11.15 17: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릉아산병원은 '검사실 자동화 시스템(TLA, Total Laboratory Automation Ststem)'을 구축해 본격적인 가동에 들어갔다고 15일 밝혔다.

강릉아산병원 진단검사의학과에 도입한 TLA 시스템은 환자에게 채취한 검체(혈액 등)의 투입, 분류, 운반, 분석, 보관 및 재검에 이르기까지 전 과정을 자동화한 첨단 시스템이다.

직원이 검체를 직접 옮기지 않아도 돼 검사 시간과 동선 단축이 이뤄지는 것은 물론, 검체를 다룰 때 발생할 수 있는 오염 가능성을 줄여 검사 정확도 및 안전성까지 확보했다.

검사가 끝난 검체는 자동 냉장 보관되며 필요에 따라 재검사까지 자동으로 이뤄진다. 이로써 환자의 검체 결과 대기 시간 감소 등 신속·정확한 검사 결과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

도입된 TLA 시스템은 '벡크만쿨터(Beckman Coulter) Power Express'로 1시간 동안 1,200개 이상의 검체를 자동으로 처리한다. 또한, 4개의 트랙을 사용하기 때문에 짧은 시간 많은 양의 검체가 투입돼도 병목 현상이 없다.

유창식 병원장은 "이번에 도입한 검사실 자동화 시스템을 통해 검사실 업무 효율성이 증대된 것과 더불어 더욱 빠르고 정확한 검사 결과를 환자에게 제공할 수 있어 기쁘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