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감한 투자로 국산 신약 새 역사 만들 것”
상태바
“과감한 투자로 국산 신약 새 역사 만들 것”
  • 김정우 기자
  • 승인 2020.01.02 15: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재현 보령제약 대표, 2020년 시무식서 강조
안재현 대표가 신년사를 발표하고 있다
안재현 대표가 신년사를 발표하고 있다

보령제약(대표 안재현)은 2일, 종로구 본사 중보홀에서 시무식을 열고 과감한 투자를 통한 신수종 사업 발굴 및 품질경영 강화 등 신년 계획을 밝혔다.

안재현 대표는 “올해는 약가인하, 예산신생산단지 실생산을 위한 투자 등의 고정비 증가로 어려움이 예상되지만 더욱 혁신적인 변화와 강력한 도전을 통해 새로운 역사를 만들어 가자”면서 “보령의 더 큰 미래를 만들어가기 위해서는 개발 인력 증원 비롯해 신약과 개량신약, 제네릭 개발을 위한 연구와 임상 투자 그리고 제2, 3의 바이젠셀의 발굴로 기업의 가치를 높이고 미래의 신수종 사업 발굴을 위한 과감한 투자를 진행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고객들이 안심하고 보령의 의약품을 처방/복용할 수 있도록 품질 경영을 더욱 강화하고 선제적 조치를 취할 것”이라며 “이를 위해 현장경영을 강화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보령제약은 2020년 경영방침을 수익중심 경영 강화, 세계최고 수준의 제조경쟁력 구축, 미래성장동력 장착으로 정했다.

올해 보령제약은 표적항암제인 동시에 면역항암신약으로 그 혁신성을 인정받을 수 있는 BR2002 프로젝트의 한국∙미국 동시 임상 1상 시작은 물론 카나브복합제 2개 제품이 발매 될 예정이다. 보령제약은 이를 통해 국산 신약의 새 역사를 만들어갈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