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앙대병원, 제증명 서류 발급 키오스크 도입
상태바

중앙대병원, 제증명 서류 발급 키오스크 도입

  • 이주영 기자
  • 승인 2023.09.15 13: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앙대병원은 제증명 서류 발급 전용 키오스크를 도입하고 본격 운영에 돌입했다고 15일 밝혔다.

보험회사에 실손 의료보험 청구 시 비급여 처방 내용을 확인하기 위해 진료비 영수증과 함께 진료비 세부 내역서를 요구하는 경우가 많다. 이전에는 무인수납 키오스크를 이용해 수납을 하더라도 진료비 세부 내역서를 발급받으려면 수납창구를 다시 방문해야 하는 불편함이 있었다.

이번 제증명 서류 전용 키오스크의 도입으로 중앙대병원을 이용하는 고객은 진료비 세부 내역서 발급을 위해 별도 창구를 찾을 필요 없이 키오스크에서 간단한 본인 확인으로 손쉽게 서류를 발급받을 수 있게 됐다.

또한 서류 발급 방식을 선택할 수 있어 본인의 보험 청구 유형에 따라 종이로 출력 또는 카카오톡 파일 전송 중 보다 편리한 방식으로 발급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권정택 중앙대병원장은 "키오스크로 제증명 서류 발급이 가능해져 환자의 편의성을 높였으며, 접수·수납 시스템이 다양해지면서 고객의 대기시간이 현저히 줄어들 것으로 기대된다"라며, "중앙대병원은 종이 없는 스마트 의료환경 구현으로 ESG 경영을 실천해 가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