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자력의학원, 발명특허대전 특허청장상 수상
상태바
원자력의학원, 발명특허대전 특허청장상 수상
  • 김정우 기자
  • 승인 2019.11.27 19: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영빈·박명진 박사 연구팀, 방사선 치료 효과 높이는 신약물질 특허 기술이전
임영빈 박사가 특허청장상 수상 후 기념촬영 하고 있다
임영빈 박사가 특허청장상 수상 후 기념촬영 하고 있다

한국원자력의학원 임영빈·박명진 박사 연구팀은 27일,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 '2019 대한민국 발명특허대전'서 특허청장상을 수상했다.

연구팀은 항정신병 약물인 아리피프라졸을 유효성분으로 하는 방사선 민감제 개발 기술에 관한 특허로 이번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방사선 민감제는 암 환자가 방사선 치료를 받을 때 동시에 복용하여 암 치료 효과를 높이는 약물이다.

연구팀은 올해 2월, 이번 수상 기술을 항암제 개발 전문기업 ㈜브이에스팜텍에 기술이전하고 신약개발 및 인허가 전문가 그룹과 방사선 민감제 상용화 프로젝트를 추진하고 있다.

한편, 대한민국 발명특허대전은 특허청이 주최하고 한국발명진흥회가 주관하는 국내 최대 규모의 지식재산권 박람회로서 기술 선진국 도약을 위해 기술성이 우수한 핵심 특허기술을 선발하여 매년 시상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