근거 기반 '노인 건강관리' 정책 방향 모색
상태바
근거 기반 '노인 건강관리' 정책 방향 모색
  • 최수연 기자
  • 승인 2023.01.25 12: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건의료연 「NECA 공명」 원탁회의 26일 개최

한국보건의료연구원(원장 한광협)은 오는 26일 오후 3시 ‘노인 건강 관리 정책 방향’을 주제로 원탁회의 「NECA 공명」을 개최한다. 2022년 12월 기준 우리나라 노인인구 비율은 18.0%로 고령사회이며, 통계청은 2025년 상반기 초고령사회(고령화율 20% 이상)에 도달할 것으로 전망했다.

초고령화 사회 진입과 노인 의료비의 급격한 증가에 대비하고 건강 노화를 준비할 수 있도록 작년 ‘노인 건강생활을 위한 가이드라인 개발’ 연구를 수행한 한국보건의료연구원은 이번 원탁회의에서 근거 기반의 노인 건강생활을 위한 가이드라인을 제시하고 수용성을 높이기 위한 정책을 제언한다.

한국보건의료연구원 한광협 원장과 차의과대학 전병율 교수를 좌장으로, 서울아산병원 노년내과 정희원 교수가 ‘한국의 노인 건강관리 정책 문제점과 해결방안’을 발표한다.

일본 도쿄 건강장수의료센터 김헌경 前 연구부장은 ‘일본의 경험을 토대로 한 한국의 노인 건강관리 방향’을 제언하고, 한국보건의료연구원 이민 정책연구팀장은 ‘노인 건강관리를 위한 가이드라인 개발 정책 방향’에 대해 발표한다. 이어 ㈜휴레이 포지티브 최두아 대표가 ‘건강관리 서비스 개발 현황과 미래’에 대해 발표한다.

패널 토의에서는 가톨릭대 예방의학과 이원철 교수와 중앙일보 신성식 기자를 좌장으로 경희대 동서의학대학원 노인학과 임희숙 교수, 건국대병원 가정의학과 신진영 교수, 강남대 실버산업학과 박영란 교수, 한국건강증진개발원 건강증진사업센터 강창범 센터장이 참여해 노인건강관리를 위한 정책 방향에 대해 논의한다.

원탁회의는 한국보건의료연구원 유튜브 채널을 통해 누구나 실시간 무료 시청이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