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C녹십자, BMS '바라크루드' 독점유통·판매
상태바
GC녹십자, BMS '바라크루드' 독점유통·판매
  • 최수연 기자
  • 승인 2023.01.11 14: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5년부터 이어온 판매계약 연장...종합병원 포함 전체 병원 확대

GC녹십자(대표 허은철)는 한국비엠에스제약(대표 이혜영)의 B형간염치료제 ‘바라크루드’ 판매계약을 연장하고, 독점 유통 및 판매로 파트너십을 확장한다고 11일 밝혔다.

지난 2015년 9월부터 바라크루드 관련 파트너십을 이어온 GC녹십자는 기존 코프로모션(공동판매) 형태에서 독점 유통 및 판매로, 병∙의원급에서 종합병원을 포함한 전체 병원 대상으로 판매 영역을 확대한다.

바라크루드는 B형간염 치료제 ‘엔테카비르(Entecavir)’ 성분 제제의 오리지널 제품이다. 강력한 바이러스 억제 효과와 낮은 내성 발현율로 2007년 국내 출시 이후 2011부터 수년간 처방액 1위를 기록한 바 있다.

회사 측은 “이번 파트너십 강화로 중장기적으로 제품을 국내에 안정적으로 공급하고, 종합병원 판매 확대를 통해 병원 사업 활동 증대 및 자사 제품과의 시너지도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