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일약품, 골다공증 치료제 시장 입지 강화
상태바
제일약품, 골다공증 치료제 시장 입지 강화
  • 최수연 기자
  • 승인 2022.12.08 11: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파마노비아와 '본비바' 국내 독점 판매 계약 체결

제일약품(대표 성석제)이 골다공증치료제 ‘본비바(성분명 이반드론산나트륨)·본비바플러스(성분명 이반드론산나트륨+콜레칼시페롤)’를 국내 독점 공급한다.

제일약품은 최근 영국계 제약사 파마노비아(Pharmanovia)와 ‘본비바’ 국내 독점 판매 계약을 체결, 국내 상급종합병원을 비롯해 병∙의원에서 ‘본비바’ 영업 및 마케팅 활동을 본격적으로 펼치고 있다.

‘본비바’는 비스포스포네이트(Bisphosphonate, BP) 계열 이반드론산나트륨(ibandronate)성분의 파골세포(Osteoclast)를 억제함으로써 골흡수와 골전환(turnover) 억제 기전을 갖고 있다. 골소실과 골절의 위험 감소 효과로 폐경 후 여성의 골다공증 치료를 위해 꾸준히 사용되고 있다.

‘본비바’는 월 1회 경구 복용하는 ‘본비바정’과 3개월 한번 주사하는 ‘본비바주’, 이반드로네이트와 비타민D(콜레칼시페롤) 복합제인 ‘본비바플러스정’ 세 가지 제품군으로 구성, 환자의 성향 및 선호에 따라 선택적 치료가 가능하다.

제일약품 관계자는 "본비바와 본비바플러스 단독 판권 체결을 통해 골다공증 치료제 포트폴리오를 선보이게 돼 기쁘다. 오랜 영업 노하우를 바탕으로 환자들에게 더 많은 치료 옵션을 제공하는 한편, 골다공증 치료제 시장 내 입지를 더욱 견고히 할 수 있도록 노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