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장질환자 재난응급의료 대응 효율·신속 수행
상태바
신장질환자 재난응급의료 대응 효율·신속 수행
  • 최수연 기자
  • 승인 2022.11.23 10: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립중앙의료원-대한신장학회, 상호 협력 업무협약 체결

국립중앙의료원 중앙응급의료센터(센터장 김성중)와 대한신장학회(이사장 임춘수)는 지난 22일, 재난응급의료대응 협력에 관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신장질환 환자를 포함하는 다수사상자 사고 등 재난 발생 시 재난응급의료 업무의 효율적이고 신속한 수행을 위해 체결됐다.

신장질환자의 경우 환자군이 주로 고령이거나 투석을 진행 중인 경우가 많아 탈출이 쉽지 않거나 환자를 이송할 병원 등의 선정에 어려움이 있어, 일반 병원과 다른 재난응급 상황 시 대응방안 마련이 필요하기 때문이다.

양 기관은 화재·지진·풍수해·감염병 등 사회·자연재난 발생 시 인명피해 최소화를 위해 필요한 정보 교류와 협력에 최선을 다하고 「재난응급의료 비상대응매뉴얼(보건복지부)」에 따라 상시 연락체계를 구축, 효율적인 재난의료지원업무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했다.

또 응급의료지원관련 교육 및 재난발생 관련 합동 훈련을 실시하고, 재난대응 관련 교육·훈련 프로그램 개발을 위해 상호 협조하기로 했다.

김성중 중앙응급의료센터장은 “재난·다수사상자 사고의 종류와 환자의 유형은 갈수록 다양해지고 있다. 이번 협약을 통해 다양한 상황에 맞추어 효율적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준비에 만전을 기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