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협 메디체크연구소, 개발도상국 기생충병 진단 교육
상태바
건협 메디체크연구소, 개발도상국 기생충병 진단 교육
  • 최수연 기자
  • 승인 2022.07.27 12: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나 등 6개국 임상 치료 및 진단검사 의료진 19명 참여

한국건강관리협회(회장 김인원) 메디체크연구소는 최근 가나 등 총 6개국에서 방문한 임상치료 및 진단검사분야 의료진 19명을 대상으로 기생충병 진단교육을 실시했다.

이번 교육은 ‘이종욱 펠로우십 프로그램(분야: 감염병대응 전문가과정)’의 일환으로, 감염병 대응 역량강화를 목표로 진행됐다.

올해 두 번째 교육을 실시한 건협은 대한민국의 우수한 감염병 관리 및 정책을 널리 알리고 개발도상국의 보건의료 시스템 구축에 기여하고 있다.

이종욱 펠로우십 프로그램은 한국국제보건의료재단(KOFIH)의 글로벌 보건의료인력 교육훈련 활동으로, 개발도상국 보건의료인력의 역량 강화를 위한 초청연수 프로그램이다. 2007년 시작, 현재까지 총 30개국, 약 천여명의 보건의료인력이 참여했다.

한편, 건협 메디체크연구소는 기생충감염병 뿐 아니라 법정감염병 및 인수공통감염병 등 여러 가지 범국민적인 감염병의 활발한 연구를 진행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