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려견 인지기능장애증후군 신약 '제다큐어' 출시 1주년
상태바
반려견 인지기능장애증후군 신약 '제다큐어' 출시 1주년
  • 최수연 기자
  • 승인 2022.05.12 1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한양행, 18일 심포지엄 개최...신제형 SM사이즈 제품 소개도

국내 최초 반려견 인지기능장애증후군(CDS) 신약 ‘제다큐어’가 출시 1주년을 맞았다.

유한양행(대표 조욱제)은 ‘제다큐어’ 론칭 1주년을 맞아 18일 저녁 7시, 심포지엄을 개최한다. 온·오프라인으로 동시에 진행되며 오프라인 행사는 서울 신라호텔 다이너스티홀에서 열린다.

유한양행은 이번 심포지엄을 통해 반려견 인지기능장애증후군(CDS)과 제다큐어에 대한 다양한 논의를 진행한다. 3개 세션(Session)으로 구성, Session1은 놀로 동물행동클리닉 설채현 원장이 ‘CDS 진단과 환경관리’를 주제로 특강에 나선다,

Session2에서는 제다큐어 활용에 대한 전문가들의 논의가 이어진다. VIP동물의료센터 김성수 원장이 ‘제다큐어-정확하게 알고 제대로 활용하는 방법’을 주제로 강의, 좌장은 허주형 대한수의사회장이 맡는다.

Session3에서는 제다큐어 처방 케이스 스터디 발표가 진행된다. 센트럴동물메디컬센터 김효진 원장, 두남자동물병원 신명란 원장, 시유동물메디컬센터 정언승 원장, 키다리동물병원 박선희 원장을 강사로 제다큐어 처방 케이스와 경험을 공유한다. 좌장은 윤화영 서울대 수의대 교수가 맡는다.

한편, 유한양행은 출시 1주년을 맞아 3~6kg 중소형 반려견에게 처방할 수 있는 신제형 SM size(20mg)를 선보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